전영태 선임 기사입력  2019/05/17 [01:45]
대통령기록관, 국회기록보존소와 기록관리 업무협약 체결
전략적인 업무제휴로 기록문화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 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
▲ 대통령기록관 /DB자료


[대한뉴스통신/전영태 선임 기자] 행정안전부 국가기록원 대통령기록관과 국회도서관 국회기록보존소는 16일 대통령기록관(세종시)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.


업무협약은 양 기관 소장 기록의 공유, 대통령·국회 관련 기록의 수집·보존·활용을 위한 공동 노력, 인적·정보 자원 등의 교류 및 활용을 주요 골자로 하고 있다.


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대통령기록관과 국회기록보존소는 기록 수집 및 보존, 활용을 위해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.


대통령기록관은 「대통령기록물 관리에 관한 법률」에 따라 역대 대통령의 재임 중 기록뿐만 아니라, 대통령 개인기록물을 수집·관리하도록 되어 있어 이번 국회기록보존소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관련 기록물을 수집·관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.


최재희 대통령기록관장은 “국회의 소중한 기록을 공유하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며, 두 기관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업무협력을 통해 우리나라 기록문화 발전에 기여할 것”이라며, 지속적인 협력관계 발전을 약속했다.


노우진 국회기록보존소장은 “대통령기록관과 전략적인 업무제휴를 통해 입법·행정 기록문화 발전에 큰 기대를 갖고 있다.”고 말했다.
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밴드
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. ⓒ 대한뉴스통신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광고
광고